뉴스 - 에이비펫에서 반려동물 관련 뉴스를 전해드립니다.
조회 수 6 추천 수 0 댓글 0


강아지 [게티이미지뱅크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가천대·서울대 연구팀, 반려동물 주인 537명 조사결과
 

국내 반려견 소유자 4명 중 1명꼴로 반려견에 의한 알레르기 증상을 경험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이상표·이상민(가천대 길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양민석(서울대 보라매병원 알레르기내과) 교수 공동 연구팀은 반려동물 박람회에 참가한 537명의 반려동물 소유자를 대상으로 반려동물에 의한 알레르기 역학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연구에서 반려동물에 의한 알레르기 경험률은 반려견 25%, 반려묘 35%로 각각 집계됐다. 경험한 알레르기 증상은 콧물, 재채기, 피부가려움, 기침, 호흡곤란 등이 많았다.

 

특히 반려동물과 접촉 시 알레르기 증상을 경험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평소 알레르기비염, 알레르기결막염, 아토피피부염, 두드러기, 식품알레르기와 같은 알레르기 질환을 많이 가진 것으로 분석됐다.

 

 

반려견[연합뉴스 자료사진] 

 

증상별로는 반려동물에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의 74∼80%가 재채기, 콧물, 코막힘, 코가려움 등의 비염 증상을 갖고 있었다. 또 눈가려움, 발적, 눈물 등 결막염 증상이 65∼73%로 뒤를 이었다. 피부가려움, 두드러기, 발적 등의 피부 증상을 가진 경우도 33∼55%에 달했다.

 

반려견 중에서는 치와와를 키우는 사람의 알레르기 증상 경험률이 40%로 가장 높았다. 이어 요크셔테리어(38.3%), 말티즈(30.1%), 푸들(22.8%), 스피츠(20.8%), 시추(17.6%) 등의 순이었다.

 

 

 

고양이는 페르시안(47.8%), 터키 앙고라(41.7%), 코리안 숏헤어(38.3%), 스코티시 폴드(26.7%) 순으로 알레르기 경험률이 높았다.

 

하지만 반려견과 반려묘에 의한 알레르기 증상으로 병원을 방문한 경우는 각각 35.3%와 24.4%에 그쳤으며, 증상 완화를 위해 약을 처방받는 경우도 각각 19.6%와 11%에 불과했다.

 

연구팀은 "반려동물 알레르기는 기존 알레르기질환이 있거나 알레르기의 유전적인 소인이 있는 사람에게 더 잘 발생하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이런 경우에는 반려동물을 키우지 않는 게 최선이지만, 만약 키우게 된다면 털 빠짐이나 사람과의 친밀도, 기타 행동 습성 등을 고려해 알레르기를 좀 더 덜 발생시킬 것으로 예상되는 품종을 선택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설명했다.

 

이상표 교수는 "반려동물에 의한 알레르기 위험을 줄이려면 이불세탁, 집안 청소, 털깎기, 털제거 등 실내 환경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면서 "반려동물 접촉 후 알레르기 증상이 나타났을 때는 병원을 찾아 적절할 약물치료를 받고, 심할 때는 적극적인 알레르기 면역요법을 고려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인 '알레르기천식면역연구'(Allergy Asthma Immunology Research) 1월호에 발표됐다.

 

 

반려동물 품종별 알레르기 빈도 [길병원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bi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애견타임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 지구 상 마지막 남은 ´북부 흰코뿔소´ 수컷 사망…종족 멸종

    지구 상 유일한 북부흰코뿔소 수컷이 사망해 사실상 종족 멸종의 길로 들어섰다. 세계에서 마지막으로 남은 '북부흰코뿔소' 3마리 중 유일한 수컷인 '수단'이 지난 19일(현지시간) 케냐의 라이키피아 국립공원 내 올-페제타 보호구역에서 45세를 일기로 사망했...
    Date2018.03.22 Category세계
    Read More
  2. 연탄집게로 진돗개 다리 지져…30대 집행유예

    개를 잔인하게 학대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30대에게 법원이 징역형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대구지법 형사2단독 장미옥 판사는 동물보호법 위반, 특수상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판결했다고 14일 밝혔다. 120시간 사회봉사도...
    Date2018.03.18 Category사회
    Read More
  3. 유기견, 새 가족 만나 ´반려동물´로

    서울시는 (사)동물보호단체 카라와 함께 유기동물 24마리에게 새 입양가족을 맺어주는 '렛츠 봄봄 입양파티'를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에서 16일(금)부터 18일(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먼저 지난 6일 서울시는 민관협업을 통해 동물중성화로 유기동물...
    Date2018.03.15 Category사회
    Read More
  4. 퓨리나&이마트´, 유기동물 보호소에 사료 1.2톤 기부

    네슬레 퓨리나(Nestle Purina)는 3월 7일(수) 이마트와 함께 동물자유연대가 운영하는 경기도 남양주에 위치한 반려동물복지센터에 약 1.2톤의 사료를 기부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기부식은 네슬레 퓨리나 직원들과 이마트 담당 바이어 등이 참석한 가운데 ...
    Date2018.03.13 Category문화
    Read More
  5. 식용곤충 ´고소애´, 반려견 간 기능 개선에 효과

    식용곤충인 고소애(갈색거저리 애벌레)가 반려견의 간 기능 개선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7일 경기도농업기술원에 따르면 반려견 사료에 고소애 분말 2.5∼5%를 첨가해 2개월 미만의 이유견과 6년 이상의 노령견에게 1∼2개월 먹인 결과 변과 털 색...
    Date2018.03.11 Category문화
    Read More
  6. ´체고 40CM 이상´ 반려견 입마개 반대 거리시위, 4일 개최

    Date2018.03.05 Category사회
    Read More
  7. 올해 자연휴양림 내 ´반려동물 입장´ 허용된다.

    Date2018.03.01 Category문화
    Read More
  8. 농림부, ´반려견 안전관리 대책 T/F´ 가동

    Date2018.02.27 Category사회
    Read More
  9. 늙고 병든 개?…아뇨, 노견은 영원히 삽니다

    Date2018.02.25 Category세계
    Read More
  10. 강아지도 피할 수 없는 ´명절 증후군´, 이렇게 대처하세요!

    Date2018.02.21 Category문화
    Read More
  11. ´애완동물 짖는 소리´도 아파트 층간소음 갈등 원인

    Date2018.02.19 Category사건/사고
    Read More
  12. 강아지는 한파에도 산책? 겨울철 발바닥 관리 필요

    Date2018.02.15 Category사회
    Read More
  13. 반려견 키우는 4명중 1명 ´알레르기´ 경험…1위 ´치와와´

    Date2018.02.09 Category사회
    Read More
  14. 반려견도 ´혈액형´ 있다... "수혈시 적합성 검사받아야"

    Date2018.02.07 Category사회
    Read More
  15. 서울대공원, ´토종개의 모든 것´ 프로그램 진행

    Date2018.02.04 Category사회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3 Next
/ 93
회사소개| 입점/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서비스전체보기|   고객센터

상호명 : 펫시 대표이사 : 김덕용   사업자등록번호 : 385-45-00218 주소 :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103-11
문의 : 010-9420-8589 개인정보관리책임자:이주헌(admin@abpet.co.kr)

에이비펫은 상품판매에 직접 관여하지 않으며 상품, 주문, 배송 및 환불의 의무와 책임은 각 판매업체에 있습니다.
에이비펫은 각 입점 업체의 정보를 제공하는 중개자로서 입점 업체 이용시 일어나는 일에 대해 일체의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본 사이트에서 사용된 모든 일러스트, 그래픽 이미지와 내용의 저작권은 에이비펫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Petxi all right reserved.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블로그 고객센터 1833-8626

위로